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이달의 뉴스

청사포, 다시 찾고 싶은 항구로

이달의 뉴스 게시물 상세 정보
작성자 소통협력과 작성일 2020.01.06

청사포, 다시 찾고 싶은 항구로

해수부 어촌뉴딜300사업
어촌 경제·관광 활성화
3년간 80억8천 투입

청사포항이 해양수산부에서 공모한 어촌 뉴딜300 사업 최종대상지로 선정됐다. 어촌 뉴딜300 사업은 가기 쉽고, 찾고 싶고, 활력 넘치는 혁신 어촌을 지향하며 어촌·어항 현대화와 지역 특성을 반영한 특화개발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지역밀착형 생활SOC 사업이다.
청사포항 어촌 뉴딜300 사업은 길운 따라 흐르는 지역의 희망, 청사대길!을 비전으로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 동안 추진된다. 80억8천3백만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낡은 어항시설을 정비하고, 보행길을 조성해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해안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야간경관사업과 어항에 수산물 직판장을 만들어 신선한 해산물을 관광객들이 손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해운대구청장은 "청사포항 어촌 뉴딜300 사업과 미포~청사포~구덕포 구간에 친수공간을 조성하고 관광인프라를 구축하는 연안정비사업, 동해남부선 폐선부지에 추진하고 있는 블루라인파크 사업이 마무리되면 청사포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크게 늘어나 지역 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일자리경제과 749-4503>
첨부파일
청사포, 다시 찾고 싶은 항구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청사포, 다시 찾고 싶은 항구로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담당자 정보

  • 담당자 소통협력과  조미숙
  • 문의처 051-749-4075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