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이달의 뉴스

해운대그린시티 리모델링 밑그림 나왔다

이달의 뉴스 게시물 상세 정보
작성자 소통협력과 작성일 2021.06.02

해운대그린시티 리모델링 밑그림 나왔다

에너지 절약, IoT 아파트, 자족도시 … 지구단위계획 변경 용적률 확보 과제

좌동 해운대그린시티 전반의 리모델링 밑그림이 나왔다. 해운대구는 5월 26일 해운대문화회관에서 사단법인 한국리모델링협회, 부산대와 함께 부울경 리모델링 산업 활성화 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
김관욱 건축과장은 그린시티 리모델링 계획 및 방향이란 주제로 리모델링 방법, 증축 형태, 절차 등을 간략하게 전한 뒤 그린시티의 리모델링 방향, 문제점, 해결방안 등을 발표했다. 해운대그린시티의 리모델링은 ▷주거 편의 증진과 에너지 비용 감소 등을 위한 공동주택 리모델링 ▷환경·교통·안전·복지·방범 등의 분야에서 IoT(사물인터넷)·AI(인공지능) 등을 구축한 스마트시티 리모델링 ▷지식·정보산업 등의 시설 확보를 통해 자족기능을 갖춘 미래도시 등 세 가지로 나눠 진행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리모델링 때 지구단위계획에 따라 제한된 용적률이 대표적인 걸림돌 중 하나인데, 실제로 대부분 공동주택의 여유 용적률이 부족한 상황"이라면서 "주민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지구단위계획의 변경은 물론 부산시의 리모델링 기본 계획 수립 때 해운대그린시티의 현황이 반영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부산대 오상훈(건설융합학부) 교수가 벽식 아파트 리모델링의 기술적 문제 해결 및 지속가능형 그린시티 리모델링 방안을 주제로 발표했다. 오 교수는 벽식 아파트는 기둥식 아파트에 비해 리모델링에 불리하지만, 기술 발전으로 안전성을 확보해 리모델링을 진행할 수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사회 전반적인 건축환경 변화를 반영해, 우리나라에서 새로운 주거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도록 그린시티의 리모델링이나 재건축이 진행돼야 한다"며 "특히 지속가능성은 물론 친환경적이고 미래지향적인 가치를 담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해운대구청장은 "과거와 달리 요즘은 오래된 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데 어려움이 많다. 이런 가운데 대안으로 나온 게 리모델링으로, 앞으로 좌동 주민에게 리모델링 사업의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공청회나 세미나 등을 많이 열면서 주민이 원하는 리모델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제신문 5월 27일 자 인용>

첨부파일
해운대그린시티 리모델링 밑그림 나왔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해운대그린시티 리모델링 밑그림 나왔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목록

담당자 정보

  • 담당자 소통협력과  조미숙
  • 문의처 051-749-4075
방문자 통계